동문소식

모교소식

2024학년도 입학식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조회 79회 작성일 24-03-17 22:10

본문

■ 서울캠퍼스 2,125명, 글로벌캠퍼스 1,799명 등 2024학년도 신입생 총 3,924명 입학

■ 박정운 총장, 양인집 총동문회장, 교무위원 등 외대를 통해 세계와 소통하게 될 신입생들에게 축하와 격려 전해


%EB%A9%94%EC%9D%B8_1.jpg


2024년 2월 29일(목), 우리대학 2024학년도 입학식이 서울·글로벌 양 캠퍼스에서 대면 행사로 개최되었다.


%EB%A9%94%EC%9D%B8_G.jpg




2024학년도 입학식은 서울캠퍼스 오바마홀에서 오전 11시, 글로벌캠퍼스 백년관 컨퍼런스홀에서 오후 2시에 각각 열렸다.


이날 입학식 행사는 양 캠퍼스 학생·인재개발처장의 개회 선언을 시작으로 신입생들의 입학을 축하하기 위한 학교 홍보영상과 주한 중국, 스페인, 포르투갈 대사 등 총 7개국 대사, 이덕선 해외동문연합회 이사장(독일어 58), 이호덕 해외동문연합회 회장(말레이·인도네시아어 70), 권오갑 HD현대 회장(포르투갈어 71), 조현동 주 미국대사(스페인어 78), 김현우 SBS 앵커(일본어 98), 욤비 조나단(정치외교 20) 등 동문 들의 신입생 축하 영상이 이어졌다.


%EC%84%9C%EB%B8%8C-%ED%96%89%EC%82%AC_%ED%95%A9%EB%B3%B8.jpg


박정운 총장은 축사를 통해 3,924명의 신입생의 입학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오늘에 이르기까지 헌신한 학부모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첫째, 스스로 생각하고 능동적으로 행동하기. 둘째, 창의적 사고 능력을 키우고 실천하기. 셋째, 꿈을 꾸고, 그 꿈을 찾고 구현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외대인이 될 것”을 당부하였다. 더불어 “외대를 통해 끊임없이 소통하고, 변화하는 시대에 부응하여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며 인류의 공영에 기여할 인재로 거듭나길 소망하며, 한국외대가 여러분이 꿈을 꾸고, 발전하고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격려하였다. 

%EC%84%9C%EB%B8%8C-%EC%B6%95%EC%82%AC-%ED%95%A9%EB%B3%B8.jpg

양인집 총동문회장은 “대학생이 된다는 것, 그 설렘과 도전의 새로운 여정을 시작하는 신입생들을 17만 외대 동문을 대표하여 환영한다”며, “매사에 긍정적인 마음으로, 무엇을 하든지 진정성을 가지고, 머리가 아닌 가슴이 시키는 대로 살아갈 것”을 강조하며, 신입생들이 오늘부터 졸업하는 날까지 기억하길 바라는, 삶에 있어 타협하지 않는 원칙과 지켜야 할 가치를 전했다.


%ED%94%BC%EB%82%A0%EB%A0%88-%ED%95%A9%EB%B3%B8.jpg


%ED%94%BC%EB%82%A0%EB%A0%88-%ED%95%A9%EB%B3%B8.jpg


이날 양 캠퍼스에는 가족, 친지, 재학생 선배 등 외대인들이 한데 모여 신입생들의 입학을 축하하는 자리로 마무리되었다.


출처 :https://www.hufs.ac.kr/hufs/11403/subview.do?enc=Zm5jdDF8QEB8JTJGYmJzJTJGaHVmcyUyRjIxODclMkYxNTIwOTMlMkZhcnRjbFZpZXcuZG8lM0ZwYWdlJTNEMSUyNnNyY2hDb2x1bW4lM0QlMjZzcmNoV3JkJTNEJTI2YmJzQ2xTZXElM0QlMjZiYnNPcGVuV3JkU2VxJTNEJTI2cmdzQmduZGVTdHIlM0QlMjZyZ3NFbmRkZVN0ciUzRCUyNmlzVmlld01pbmUlM0RmYWxzZSUyNnBhc3N3b3JkJTNEJTI2